친환경 기술오사카 대학 연구팀, 세포 배양으로 인공 '와규' 소고기 만들었다

3D Printed Wagyu

[IDEA RABBIT] 일본 오사카 대학 연구팀이 도축 없이 세포 배양으로 '와규'를 만드는데 성공했다.

'와규'는 일반 소고기에 비해 지방이 풍부하고 전체적인 마블링이 많아 무천 비싼 값에 거래되는 소고기다. 육즙이 많고 부드러우며, 입에서 살살 녹는 고기 맛을 가지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와규'는 품질 좋은 고급 소고기를 만들기 위해 다량의 품종 개량이 이뤄져 왔으며, 소를 키울 때부터 높은 지방을 보유하게 하기 위해 특별 관리로 사육되어 왔다.

오사카 대학 연구팀은 세포 배양 기술을 사용해 실제 '와규'와 똑같은 소고기를 제작했다. 3D 프린터로 소고기 단백질 사이사이에 지방 세포를 주입해 마블링을 만들고, 근육, 혈관과 같은 개별 섬유도 바이오 프린팅 해 '와규'와 동일한 식감을 만들었다. 세포 배양에 사용한 줄기세포도 '와규' 소에서 분리했다.

연구팀의 'Michiya Matsusaki'는 "원하는 지방량을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맞춤형 소고기를 만들 수 있다. 이론적으로 더 건강한 버전의 와규를 만들 수 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