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테크삼성전자, 4등분 '폴더블 노트북' 특허 출원

2022-01-14

Multi-foldable electronic device

[IDEA RABBIT] '삼성전자(Samsung Electronics)'가 1/4 사이즈로 접을 수 있는 '폴더블 노트북' 특허를 출원했다.

IT 매체 'SamMobile'은 삼성전자가 '세계지적재산권기구(World Intellectual Property Organization, WIPO)'에 '멀티 폴더블 전자기기(Multi-foldable electronic device)'에 관한 특허를 출원했다고 보도했다.

'삼성전자'가 출원한 특허는 노트북의 디스플레이와 키보드를 분리해 반으로 접을 수 있는 새로운 기술이다. 이것을 이용해 노트북의 크기를 1/4로 줄일 수 있다. 부피를 변화시킬 수 있어 휴대를 극대화할 수 있다. 디스플레이 부분만 따로 떼어내어 접이식 태블릿으로도 사용할 수 있다.

해당 특허는 2021년 7월에 제출되었으며, 2022년 1월 13일에 문서가 공개되었다. '삼성전자'가 해당 특허를 이용해 실제 노트북을 출시할지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관련 기술은 연구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mage : SamMobi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