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스타벅스, 사재기 방지 위해 1회 주문 최대 20잔으로 제한한다

2021-05-12

Starbucks e-Frequency

[아이디어 래빗] '스타벅스(Starbucks)'가 1인 1회 주문 음료수를 최대 20잔으로 제한한다.

이번 음료 제한 정책은 11일부터 진행된 '여름 e-프리퀀시 이벤트'의 사은품 수령 사재기를 방지하기 위함이다. 스타벅스는 이전 여행용 가방 '레디백' 증정 이벤트를 진행해 사은품 대란이 벌어진 바 있다. 당시 한 고객은 커피값으로 130만 원을 지불했지만, 음료수는 한 잔만 마시고 나머지는 모두 매장에 남겨둔 채 사은품만 챙겨 자리를 떠난 사건이 있었다. 이에 스타벅스는 음료가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1회 최대 주문 음료수를 20잔으로 제한한다.

'여름 e-프리퀀시 이벤트' 기간 동안 미션 음료 3잔을 포함한 총 17잔의 제조 음료를 구매해 e-프리퀀시를 완성하면 '서머 데이 쿨러' 2종 또는 '서머 나이트 싱잉 랜턴' 3종 중 1종을 제공한다. 이벤트는 7월 12일까지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