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UN한 세상"네? 이걸 고치라고요?!" 자동차 정비사들이 맞닥뜨린 황당한 상황

2021-08-02

수리하기 이전에 경찰서에 가 봐야 할 것 같다

지옥의 정비

[아이디어 래빗] 자동차 정비사들은 각종 차량의 수선, 손질, 분해, 점검 등의 다양한 일을 하는 전문적인 인력이다. 이들은 차량을 수리하는 것은 물론 점검, 정비 등을 진행해 정상적인 운행이 가능하도록 차량의 상태를 최고의 상태로 유지시켜 주고 있다.

하지만 자동차 정비사들은 종종 현장에서 믿을 수 없는 상황을 맞닥뜨릴 때가 있다. 일반적인 수리, 점검이 아닌 예상을 벗어난 상황이 펼쳐져 웃지 못할 해프닝을 경험하는 것이다. 자동차와 관련된 다양한 일을 수행하기 때문에 '정비사'의 범주를 넘을 때가 있다. 조금은 황당할 수 있는 다양한 현장 상황은 '정비사'들의 기념촬영으로 인해 많은 사람들을 웃게 만든다.


토끼를 구출했다

고객에게 타이어도 교체해야 한다고 했지만.. 고객은 필요 없다고 했다

차량 탑승자는 모두 무사했다고 한다. 하지만 차량은 무사하지 않다

차량 정비를 위해 문을 열었다가 배트맨을 만났다

고객은 "걱정하지 마세요. 친절합니다"라고 말했다

열차가 정비소로 돌진해왔다

정비 도중 화석을 발굴했다

고객은 "타이어 경고등이 켜져 있는데 이유를 모르겠어요"라고 말했다

오일 교환을 위해 온 고객.. 이것에 대해서는 전혀 이야기해 주지 않았다

타이어 안에 얼음이 가득 차있다

고객은 "경미한 냉각수 누출이 있어요"라고 말했다

아....

으.....

숲속의 친구를 집에서 내쫓아야 한다

안녕?

타이어 교체를 해야 합니다

자동차에서 초콜릿이 나온다(엔진오일 교체가 시급함)

뒷좌석에 '벨'이 타고 있다

이러고 700km를 운전했다고 한다

예기치 못하게 만난 행운의 4잎 클로버

????????

계기판에 고양이가 끼어있었다

고객이 스스로 만든 아이폰 거치대

선루프에 고인 물이 돋보기 역할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