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화, 애니]'스파이더맨' 첫 등장 만화책, 42억에 낙찰

2021-09-15

Amazing Fantasy #15

[IDEA RABBIT] 1962년에 발간된 스파이더맨 만화책이 '세계에서 가장 비싼 만화책'으로 기록되었다.

'뉴욕타임스'는 59년 전 마블 코믹스가 출판한 '어메이징 판타지 #15(Amazing Fantasy #15)'가 헤리티지 경매에서 360만 달러(한국 돈 약 42억 원)에 낙착되었다고 보도했다.

10페이지 분량의 해당 만화책에는 인기 슈퍼 히어로 '스파이더맨(Spider-Man)'이 처음으로 등장한다. 마블 엔터테인먼트의 전 명예 회장인 '스탠 리(Stan Lee)'가 글을 썼고, '스티브 딧코(Steve Ditko)'가 그렸다. 표지에는 뉴욕의 빌딩 사이를 날아다니는 '스파이더맨'의 모습이 표현되어 있다. 작품 속에는 '큰 힘에는 큰 책임이 따른다'는 명대사도 담겨 있다.

'어메이징 판타지 #15' 이전에 '세계에서 가장 비싼 만화책' 기록은 38억 원에 낙찰된 '액션 코믹스 1호'였다. 해당 만화책은 슈퍼맨의 데뷔작으로, 1938년에 출판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