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방송넷플릭스, '소니 픽처스' 영화 독점 공개한다

2021-04-09

Netflix x Sony Pictures

[아이디어 래빗] '넷플릭스(Netflix)'가 소니픽처스와 새로운 계약을 체결했다. 데드라인 및 할리우드 리포터 등의 해외 매체는 "넷플릭스가 차후 개봉할 소니 픽처스 영화에 대한 독점권을 체결했다"고 소식을 전했다.

넷플릭스는 2022년부터 소니 픽처스의 영화들을 자사의 스트리밍 플랫폼에서만 독점적으로 방영할 예정이다. 이것으로 인해 다수의 영화가 극장 개봉과 동시에 넷플릭스에서도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소니 픽처스는 이번 계약으로 넷플릭스 전용 오리지널 영화도 1년에 2~3편 제작할 계획이다.

넷플릭스와 소니 픽처스와의 계약으로 인해 마블 프랜차이즈 '스파이더맨(Spider-Man)', '모비우스(Morbius)', '베놈(Venom)' 등의 작품은 넷플릭스를 통해 스트리밍 될 예정이다. 여기에 '언차티드(Uncharted)', '쥬만지(Jumanji)', '나쁜 녀석들(Bad Boys)'도 넷플릭스로 서비스된다.

'월스트리트저널'은 OTT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는 상황에서, 스트리밍 서비스가 없는 소니픽처스와 더 많은 콘텐츠 확보가 필요한 넷플릭스가 손을 잡은 것이라고 분석했다. 이번 계약으로 약 10억 달러(한국 돈 약 1조 1185억 원) 이상을 지급한 것으로 전해졌다.

넷플릭스와 소니 픽처스의 계약은 북미 지역을 우선으로 진행된다. 국내 및 타 국가에서는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