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품 디자인]한국디자인진흥원, 2021 디자인혁신 유망기업 60개사 선정

2021-05-18

기업별 맞춤 지원으로 디자인혁신 성장 모델 발굴

산업통상자원부(이하 산업부, 장관 문승욱)와 한국디자인진흥원(이하 KIDP, 원장 윤주현)는 디자인을 경영 전반에 활용하여 글로벌 경쟁력을 높일 「2021 디자인혁신 유망기업*」 60개사를 선정하여 발표했다.

선정사는 3년에 거쳐 ▲디자인경영 역량진단을 통한 컨설팅 지원(65개사, 3개월) ▲신제품 개발 지원(20개사, 5개월) ▲글로벌 마케팅 지원(30개사, 5개월) ▲홍보지원 등 혁신 상품 개발에 필요한 맞춤형 지원을 받게 된다.

’21년 2월부터 1개월 간 진행된 기업 모집에 작년대비 2배에 달하는 기업이 지원하였고, 총 3차례 평가(서류평가, 비대면 발표평가, 현장확인 및 검증평가)를 거쳐 기업의 역량, 성장가능성, 지원사업 활용 목표 등에 우수한 평가를 받은 기업이 최종 선정됐다.

특히 올해는 AR 기술과 스마트 헬멧을 접목한 ‘다테크니끄’, 폐섬유를 활용해 친환경 직물을 개발한 ‘영도벨벳’, 개인 유전자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제노플랜 코리아’ 등 4차 산업 기술과 제조업+서비스업을 융합하여 미래 성장 가능성 큰 기업들이 선정됐다.

한편 기존 디자인혁신유망기업 참여기업들의 성과가 두드러진다. ’17 ~ 19년 선정된 디자인혁신유망기업 90개사의 최근 3년간(19년 기준) 평균 매출액 추이를 살펴본 결과, 연평균 성장률 6.9%로 디자인 경쟁력 강화를 통해 지속적으로 매출 실적이 성장하고 있다.

한국디자인진흥원 산업육성실 이성수 실장은 “디자인 기술을 활용하는 기업은 시간당 10파운드의 부가가치를 생산(영국디자인카운슬)한다는 말이 있는 것처럼, 선정기업들이 디자인을 지원받아 제품을 개발함으로써, 글로벌 챔피언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Image : 한국디자인진흥원